선생 김봉두 무료로 보기

영화정보
  • 선생 김봉두 무료로 보기
  • 코미디
  • 2003
  • 한국
  • 장규성
예고편
스틸컷
선생 김봉두 무료로 보기
줄거리
서울의 잘나가는 초등학교 선생인 김봉두(차승원 분)는 아이들보다 한술 더 떠 지각을 밥먹듯이 하고, 교장 선생에게 매일매일 혼나는 이른바 문제 선생이다. 교재 연구보다는 술을 더 좋아하고, 학부모들의 각종 돈봉투를 적극 권장, 장려하던 어느날, 꼬리가 길면 잡히는 법이라더니 김봉두는 봉투 사건으로 인해 오지의 시골분교로 발령된다.  휴대폰도 터지지 않고, 외제담배는 커녕 국산담배도 구할 수 없는 오지의 마을로 쫓겨난 김봉두. 전교생이라고는 달랑 5명. 더구나 돈봉투는 커년 각종 채소, 김치, 과일 등을 나누어 주는 너무도 순진한 마을사람들의 모습 또한 그에게는 불만이다. 1교시 자습, 2교시 미술, 3교시 체육… 하루라도 빨리 서울로 돌아갈 날을 기다리면서 허송세월을 보내고 있던 김선생. 한술 더 떠 괴팍스러운 최노인은 글을 가르쳐달라고 생떼를 쓰는 등 김선생의 시골살이는 더더욱 암울해 보인다.  하루빨리 서울로 재입성 기회를 노리던 김봉두는 전교생을 전학보내고, 학교를 폐교할 계획을 세운다. 우선 아이들 개개인의 특기를 살려주기 위해 방과후 특별과외에 매달리는 김선생. 그런 김선생의 시꺼먼 속마음과 달리 오히려 마을 사람과 교육청에서는 훌륭한 김봉두 선생으로 인해 분교폐지 방침을 재고하는 계기가 된다. 그러나 하늘이 무너져도 봉두가 솟아날 구멍은 있는 법. 마을에는 갑자기 학교를 서바이벌 게임장으로 만들겠다는 사업가가 등장하고 김봉두는 그들로 인해 그동안 잊고 지내던 돈봉투의 위력을 맛보는데… 철부지 선생 김봉두는 과연 이런 난관을 뚫고 서울입성에 성공할 수 있을 것인가?
감상평 1
영화좀 소개시켜주세요공포물은 절대 싫어하구요. 액션이나 멜로예를들어 성룡이나 토니 쟈 같은 액션배우나오는것들,멜로는 당신이 사랑하는 동안에 라든가이런거 좋아해요.좋은영화 추천 많이해주세요 선생 김봉두 좋은
감상평 2
멜로 영화는 이프온리 라는 영화를 추천 하고요. 액션.스릴러 영화는 투모로우 라는 영화를 추천 해드리고 싶네요. 모험.판타지에 관한 영화는 타임라인 이라는 영화를 추천 해드릴게요.
감상평 3
지금 개봉하는 '... 일주일' 그거 재미있어요..정확한 제목은 잘 기억이 안나는데.. 지금 개봉하는거니깐 알게죠?이거 안보셨다면 꼭보세요.. 추천합니다.
감상평 4
 저는 '투게더'를 추천해 드리고 싶네요^ ^
중국 영화인데.. 천재 바이올린 소년과 가난한 아버지에 대한 이야기예요..우선 영화가 감동적이여서 저는 볼때마다 눈물이 조금씩 나요ㅜㅋㅋ그리고 이 영화에 나오는 곡들을 모두  주인공 남자애가 실제로 연주한거구요영화 삽입곡들도 다 멋진 곡들이예요^ ^그리고 볼때마다 많은것을 생각해보게 되구요ㅋㅋㅋ이 영화는 마지막 장면이 정말 최고인데아버지한테 차이코프스키 협주곡을 연주해주면서조용히 우는 모습..ㅜㅜ아래는 이 마지막씬에 대한 촬영노트입니다^ ^……………………………………………………………………………탕윤에게 감독은 이렇게 지시했다고 합니다.
보여달라... 선생 김봉두 너의 감정대로 표현해라..다만 잔잔히 흐르는 눈물을
감독의 입장에선 연주를 하는 동안 소년의 눈에서 조용히 흐르는 눈물이 관객들을
아버지의 정을 느끼는 감동으로 이끌어줄거라고 생각하고 탕윤에게 제의를 한거였답니다. 
침묵이 흐르는 가운데탕윤의 바이올린 현이 조용히 떨리며
바이올린 연주가 시작되었지요..그러나 이상하게도 소년은 울지 않았답니다.
스텝들의 시선은 그의 눈물을 요구했지만탕윤은 연주 끝까지 울지않고 .. 선생 김봉두
아니 오히려 울음을 참아가며 연주를 했다는 군요..참을수 없을 만큼 감정이 격해지자탕윤은 조금의 눈물을 흘리 뿐이었답니다.
촬영이 끝나자 감정이 격해 쓰러질뻔한 탕윤을 안은 감독을 보며
탕윤이 조용히 말했다더군요
"울지 않으려고 했어요..울고 싶지 않았어요..
좋은연주가 되지 않아요..아버지께 좋은 연주를 들려드리고 싶었어요 선생 김봉두 바이올리니스트가 울면
울지 않을려고 했는데..울지 않으려고.."
이렇게 흐느끼는 소년을 첸카이거는조용히 어깨를 안아 줌으로 칭찬을 해주었답니다.
그러자 탕윤은 첸카이거 감독의 품안에서참던 울음을 터트렸다는 군요..
그 촬영장소에 탕윤의 아버지가 와 계셨던 거지요.
가르침이었더랩니다. 선생 김봉두 힘든 바이올리니스트 생활에 아버지의
탕윤은 영화속 샤오천이 아닌..아들 탕윤으로서자신의 아버지를 위해 연주를 하고 있었던 거였죠 .
 ……………………………………………………………………………그밖에도 '선생 김봉두', '원령공주(모노노케히메)' 도 좋아요^ ^ 좋은 답변 되었기를^ ^
다른영화
관련링크